인천 특사경, 수능·연말 맞아 청소년 유해환경 합동 단속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2/11/07 [13:58]

인천 특사경, 수능·연말 맞아 청소년 유해환경 합동 단속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2/11/07 [13:58]

▲ 인천시 제공     ©

 

인천광역시 특별사법경찰(이하 특사경)은 수능 및 연말을 맞아 오는 117일부터 1125일까지 3주간 청소년 유해업소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청소년 유해환경 집중 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 특사경은 구, 청소년 유해환경감시단 등과 협조체계를 구축, 관내 초··고교 주변 번화가 등 청소년 유해업소 밀집지역을 중점 단속해 청소년의 안전한 성장환경과 업주들의 청소년 보호 의식 확산 등 건전한 사회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주요 단속내용은 술담배 등 청소년 유해약물 판매행위, 성매매 알선암시 전단 등 유해매체물 배포행위, 청소년 유해약물 판매제한 및 유해업소 출입고용제한 표시의무 위반행위 등이다.

 

청소년보호법에 따르면 청소년에게 술담배 등을 판매한 자는 3년 이하의 징역이나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고, 청소년 유해전단지 배포행위 등을 한 자는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한다.

 

시 특사경은 합동단속 결과 사안에 따라 중대한 위반행위는 엄중 처벌하고 경미한 사항은 계도 차원으로 시정 조치할 계획이다.

 

안채명 시 특별사법경찰과장은 수능 및 연말을 맞아 청소년들이 일시적인 해방감에서 무심코 유해환경에 노출되는 경우가 많다청소년 유해환경 합동단속을 통해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교통공사, 열차 출고 및 고객의 안전을 위한 제설작업 구슬땀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