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이태원 사고관련 트라우마 상담지원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2/11/02 [08:15]

인천시, 이태원 사고관련 트라우마 상담지원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2/11/02 [08:15]

▲ 인천시 제공     ©

 

인천시가 발생한 이태원 사고와 관련해 트라우마로 고통받은 시민들을 대상으로 심리회복 지원에 나섰다.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이태원에서 발생한 압사 사고로 대규모 사상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24시간, 누구나 정신적 위기상황 발생 시 상담받을 수 있는 정신건강 상담전화(1577-0199)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정신건강 상담전화(1577-0199)는 전국 공통 번호로 전화를 걸면, 광역·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의 정신건강전문요원 등 전문가가 자살위기 상담 우울·불안 등 정신건강상담 및 지지 정신건강 정보 및 정신의료기관 안내 등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이 상담전화를 통해 30일과 31일 이틀간 이태원 압사 사고로 인한 정신적 고통을 호소한 인천시민은 18명에 이른다. 현장에 있던 시민 뿐만 아니라, 뉴스나 인터넷을 통한 사진과 영상 등 간접 노출로 인한 심리적 트라우마가 나타나 상담받은 사례도 있다.

 

김석철 시 건강보건국장은 이태원 참사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며, 아울러 유족들의 슬픔에 깊은 위로를 전한다앞서 코로나19 등 재난 발생과 관련한 정신건강 위기상황에 대처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마음이 건강한 인천을 만들기 위해 재난관련 정신건강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사고와 같은 재난심리회복지원 뿐만아니라 우울증 등 상시 심리회복지원에도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정신건강 상담전화(1577-0199) 이용자의 80% 이상이 휴대전화 사용자로 접근성 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12월 말까지 운영회선을 5개에서 15개로 증설해 응대율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주간 정신건강 상담전화(1577-0199) 라우팅 서비스를 구축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교통공사, 열차 출고 및 고객의 안전을 위한 제설작업 구슬땀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