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추석연휴 의료공백 없도록 24시간 진료체계 가동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2/09/07 [15:02]

인천시, 추석연휴 의료공백 없도록 24시간 진료체계 가동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2/09/07 [15:02]

인천광역시는 추석 연휴 기간 의료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연휴 기간 중 응급진료상황실을 운영하고 24시간 응급진료체계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추석 연휴 기간 동안 가천대길병원, 인하대학교병원 등 응급의료기관 19개소 응급실이 24시간 운영되고, ·의원 499개소, 약국 382개소가 운영돼 의료공백으로 인한 시민 불편을 최소화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시는 응급진료상황실을 운영해 재난 등의 비상상황에 대비하고, 응급진료기관 운영 상황을 점검·관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비상 진료 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은 유선전화 119(종합상황실), 129(보건복지콜센터), 120(시 콜센터)과 보건복지부 및 인천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급의료정보센터 홈페이지(www.e-gen.or.kr)스마트폰 앱응급의료정보제공(e-gen)’을 이용해도 된다.

 

김석철 시 건강보건국장은 추석 연휴 기간 의료공백으로 시민 불편이 발생하지 않게 응급진료상황실을 운영하고 24시간 응급진료체계 추진에 만전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공항철도, 5월 30일 직통열차 운행 재개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