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추석 연휴 원적산·만월산 터널 통행료 면제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2/09/07 [15:01]

인천시, 추석 연휴 원적산·만월산 터널 통행료 면제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2/09/07 [15:01]

 

▲ 인천시 제공     ©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관내 민자터널인 원적산 터널과 만월산 터널의 통행료를 면제한다고 밝혔다.

 

추석 전날인 90시부터 1224시 사이에 이들 터널을 이용하는 모든 차량은 카드나 현금결제 없이 요금소를 통과하면 된다.

 

정부의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정책에 따라 추석 연휴에는 전국 모든 고속도로의 통행료가 면제되는 만큼 인천시는 이동이 많은 연휴 동안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제공하고 정체가 예상되는 인천가족공원 주변도로의 원활한 교통흐름을 위해 통행료 면제 정책에 동참하기로 결정했다.

 

인천시는 이번 통행료 면제를 통해 추석 연휴기간 동안 2개 민자터널을 이용하는 약 12만대 차량이 무료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민자터널 내 도로전광판 표출 및 현수막 게시 등을 통해 통행료 면제에 대한 홍보를 시행할 예정이다.

 

김진선 인천시 도로과장은 성묘, 친지 방문 등 이동이 많은 연휴 동안 시민들께서 가족들과 함께하는 행복한 추석을 보내시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고속도로 통행료를 면제하는 국가정책과 연계해 인천의 민자터널 통행료를 면제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현재 원적산 터널과 만월산 터널의 통행료는 경차 400, 소형 800, 대형 1,100원 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공항철도, 5월 30일 직통열차 운행 재개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