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호 의장, 계양방송통신시설 방문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2/16 [16:28]

신은호 의장, 계양방송통신시설 방문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1/02/16 [16:28]

인천광역시의회 신은호 의장은 16일 OBS 관계자와 함께 계양방송통신시설을 방문해 시설을 점검했다.

 

이날 방문에는 OBS 박성희 대표이사와 OBS 김미애 인천총국장도 함께했다.

 

계양방송통신시설은 인천시 계양구 용종동 207의 3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현재 이 시설은 부지 3,656㎡, 연면적 15,638㎡, 지하2층 지상8층 규모로 공개홀과 스튜디오 그밖의 업무시설 등을 갖추고 있다.

 

이날 신 의장은 방송통신 용도 시설 상의 미비사항을 보완코자 OBS 관계자와 함께 시설 점검을 진행했다.

 

신은호 의장은 “계양방송통신시설은 300만 인천시민의 방송주권 확보를 위한 인천시민의 염원이 담긴 사업”이라며 “3년 가까이 공실로 남아 있는 만큼 하루 빨리 방송시설이 들어와 다양한 인천소식을 방송으로 전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박성희 대표는 “인천시민들이 어떤 뉴스, 어떤 정보를 보고 싶어하는지 잘 알고 있다”며 “인천 유일의 지상파Tv로서 300만 국제도시로의 가치, 인천만의 독자적인 뉴스, 시민의 삶에 도움이 되는 양질의 콘텐츠를 제작해 인천의 브랜드를 높이는 데 온 힘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미라클 스포츠, 계양구 장학사업 동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