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친환경·저에너지 보급 확대 나선다.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1/13 [10:47]

인천시, 친환경·저에너지 보급 확대 나선다.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11/13 [10:47]

▲ 인천시청 제공     ©

 

인천시는 친환경·저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에너지 생산 효율이 높은 고체산화물 연료전지(SOFC*) 실증사업과 건축물용 연료전지 보급에 나선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종합에너지사‘삼천리’(인천지역본부장김정태) 와 SOFC 제조사‘미코’(미코파워 사업총괄 이사 김동규)가 친환경 신에너지 개발·보급이 미래 에너지 문제 해결의 중요한 과제임을 같이 인식하고 국가 실용화 과제인 SOFC 국내 신기술 실증사업과 건축물용 연료전지 보급 확대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는 SOFC 실증을 위한 설치장소와 행정적 지원을 제공하고 녹색건축물 설계 시 신재생에너지 반영 등 보급 확대에 노력하고, ‘삼천리’는 안정적인 에너지공급과 설계 및 효율적 운영을 위한 지원 활동을 담당할 계획이며, ‘미코’는 설치 및 실증 관리와 지속적인 신기술 개발을 통한 보급 활성화에 협조할 계획이다.

 

유훈수 시 환경국장은“인천시는 수소차 보급 및 충전소 설치,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건설, 수소생산 클러스터 예비타당성 조사 등 수소산업기반 구축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왔다”며“이번 협약 체결로 인천지역의 친환경 신에너지 보급이 활성화 되고 건축물 에너지 효율화에 기여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