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해외진출 희망 의료기관에 노하우 전수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0/06 [09:58]

인천시, 해외진출 희망 의료기관에 노하우 전수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10/06 [09:58]

▲ 인천시청 제공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은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함께 해외진출 희망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10월 6일 송도 컨벤시아에서 세미나를 개최하여 진출 전략 노하우를 전수했다.

 

이번 행사의 목적은 의료기술 및 의료시스템에 대하여 해외진출에 관심 있는 인천시 소재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분야별·권역별 진출전략 및 관련 정보 제공은 물론 Global Healthcare Key Opinion Leaders (이하 GHKOL) 전문가들의 해외진출 경험 및 전략 공유를 통한 국내 의료 해외 진출 역량 강화로 리스크를 경감하기 위함이다.

 

세미나 1부에서는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각 분야별 전문가들을 모시고 해외진출 정보 공유나 성공 사례 형태로 운영되며, 2부에서는 사전 신청된 의료기관과 GHKOL 전문가들과 함께 1:1 맞춤형 컨설팅 상담을 실시했다.

 

강연 프로그램으로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해외진출 지원사업 소개를시작으로, 현재 아랍에미레이트 관절축추센터 및 우즈베키스탄 부하라주에 병원을 건립ㆍ운영하고 있는 부평힘찬병원의 해외진출우수사례, 실패를 줄이는 의료 해외시장 조사 전략, 의료 해외 진출 금융조달 방안 및 투자제안서 작성 가이드라인, 베트남 및 인도네시아에 대한 의료 진출 전략 등 의료기관의 해외진출에 참고가 될 알짜 정보 공유의 장이 펼쳐져 참여 의료기관들의 높은 호응을 얻었다.

 

또한, 해외환자를 활발히 유치하고 있는 나사렛국제병원, 나은병원, 부평힘찬병원, 한길안과병원,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 나누리병원은 세미나 당일 타겟 국가 맞춤형 1:1 컨설팅에 각각 참여하였으며, 이후 3회의 컨설팅 자문을 더 받게 된다.

 

김혜경 시 건강체육국장은 “인천시는 코로나 위기 선제 대응을 위하여, 올해 처음으로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의료기관 대상 세미나및 컨설팅의 기회를 마련하였다. 의료기관의 해외진출이 향후 해외환자 유치와 관련 산업 발전에 긍정적 효과가 있는 만큼, 가능한 지원을 다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