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카자흐스탄 에이전시 초청 팸투어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19/09/06 [08:54]

인천시, 카자흐스탄 에이전시 초청 팸투어

이미숙 기자 | 입력 : 2019/09/06 [08:54]

▲ 인천시 제공     © 운영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6일까지 카자흐스탄 에이전시를 초청하여 팸투어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카자흐스탄은 지난해 인천을 방문한 외국인환자 17,760명 중 중국, 러시아, 미국에 이어 1,111명으로 전체 4위를 차지하였으나, 환자증가율은 32.1%로 미국, 몽골에 이은 3위를 차지할 정도로 최근에 의료관광 방문자 수가 급격히 늘어나고 있는 국가이다.

 

이에 시와 관광공사는 카자흐스탄 팸투어 참가자들을 우수한 의료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9개의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팸투어와 의료체험을 통해 수준 높은 의료기술을 선보임으로써 인천을 방문한 에이전시들의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박규웅 시 건강체육국장은 “ 이번 팸투어에 참가한 의료기관은 가천대 길병원, 국제성모병원, 나누리병원, 나사렛국제병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부평힘찬병원, 인천성모병원, 인하대국제의료센터, 인하대병원 등 9개 의료기관으로 인천시의 대표적 외국인환자 유치 등록 의료기관으로써, 팸투어를 통해 우리시의 특화된 우수 의료기술과 다양한 관광콘텐츠를 각인시켜 향후 나눔의료, 의료진 연수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여, 더 많은 의료관광객을 유치 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인천시는 올해 하반기에도 외국인 환자 유치를 위해 베트남 의료관광 단독 설명회, 러시아 설명회·세일즈콜 등을 통해 외국인 의료 관광객이 인천을 방문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인천서부소방서, 보건고등학교‘119구급대원 되어보기’체험부스 운영
1/4